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전주역사

  • 선사시대의 전주 이미지

    선사시대의 전주
    구석기문화는 송천동 사근유적과 효자동 봉곡 유적이 있고 청동기시대의 유적과 유물이 풍부하게 발견되고 있습니다.
  • 마한시대 소국가의 탄생과 백제의 전라도 병합 이미지

    마한시대 소국가의 탄생과 백제의 전라도 병합(기원전 1세기~기원후 3세기)
    마한·백제시대 전주는 중심지에서 비켜서 있었지만, 만경강의 본류와 지류를 따라 충적지와 구릉지대가 발달한 자연환경과 지정학적인 이점을 바탕으로 중심지로의 성장을 예고하고 있었습니다.
  • 후백제의 왕도 전주 이미지

    후백제의 왕도 전주
    견훤은 900년 전주에‘후백제’를 세웠습니다. 전주성(견훤성·지방 기념물 제44호)은 승암산에서 기린봉 능선을 타고 북쪽으로 흐르는 구릉지대에 이르는 넓은 지역에 걸쳐 있습니다.
  • 고려시대 이미지

    고려시대
    고려는 성종때(983년) 12목체제를 마련했는데 전라도에는 전주목과 나주목이 설치되었고, 현종때(1018년) 5도, 양계체제로 개편되면서, 전주권과 나주권이 합쳐져 전라도가 되었습니다.
  • 조선왕조의 발상지 이미지

    조선왕조의 발상지
    전주는 태조 이성계의 본향. 조선은 건국 후 전주에 태조어진을 모시고 경기전이라하여, 전주가 왕실의 뿌리임을 분명히 하였습니다.
  • 전라감영이 소재했던 호남제일성 이미지

    전라감영이 소재했던 호남제일성
    전주는 전라도를 총괄하는 전라감영의 수부(首府)였습니다. 한강이남에서 가장 큰 성이였던 전주부성은 객사가 중심에 위치하고 그 앞쪽으로 서편에 전라 감영, 동편에 전주부영이 자리했습니다. 영조10년(1734) 감사 조현명이 전주성을 손질하고 4대문을 다시 쌓았습니다.
  • 조선왕조실록을 지켜낸 역사지킴이 이미지

    조선왕조실록을 지켜낸 역사지킴이
    조선은 서울 춘추관을 비롯해 충주, 성주, 전주 등 4대 사고에《조선왕조실록》을 보관하였는데 임진왜란 때 모두 불탔으나 전주사고본만은 오희길, 손홍록, 안의 등에 의해 실록과 태조어진을 지킬 수 있었습니다.
  • 조선의 3대 도시 전주 이미지

    조선의 3대 도시 전주
    전주는 호남 제일의 곡창지대 수부로 물산이 풍요롭기가 한양을 방불케 하였습니다. 전주가 호수로는 한양, 평양에 이어 3번째이고, 인구수는 한양, 평양, 의주, 충주에 이어 5번째 였습니다.
  • 조선의 문화예술을 선도한 예향 이미지

    조선의 문화예술을 선도한 예향
    전주는 조선후기 대사습놀이가 열렸던 소리의 고장이며, 음식문화가 발전한 맛의 고장입니다. 한지의 본가(本家)이며, 완판본이라는 이름으로 한양과 함께 출판문화를 주도했던 기록문화의 도시였습니다.
  • 전주성을 수호한 우국충절 이미지

    전주성을 수호한 우국충절
    임진왜란(1592), 전주는 왜군이 들어오는 두 길목 웅치와 이치에서 전주성을 지켰습니다. 정유재란(1597)때는 전주성이 왜군에게 점령되지만, 왜란초 전주성과 호남수호는 7년전쟁을 승리로 이끄는 기반이 되었습니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